고창근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선거 예비후보는 도민들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소통하고 참여하는 제주교육’ 실현을 위해 교육감 직속 소통 전담창구인 ‘참소통’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16일 밝혔다.고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현 제주교육의 가장 심각한 고질병은 불통(不通)”이라며 “특정집단에 편향된 인사인 교장공모제와 공론화 과정을 무시한 채 진행된 신제주권 일반고 신설 문제 등 제주교육의 모든 논란은 불통에 기인하고 있다”고 주장했다.그러면서 “청와대 국민청원처럼 ‘참소통’ 플랫폼을 구축해 교육감에게 하고 싶은 말, 제…

_

뉴제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