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근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예비후보는 “서로 다른 사람들이 존중하면서 어울려 살아가는 것이 우리 사회의 지향점이다”며 “장애-비장애 학생들을 단순히 한데 묶는 ‘통합’이 아닌 각자의 모습 그대로 존중받는 ‘통합교육’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고 예비후보는 “장애학생과 일반학생을 한 장소에서 같은 시각을 갖고 가르치는 통합교육의 가치는 이질성 공존에 있다”며 “통합교육을 통해 일반학생과 장애학생이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며 성장하고, 공동체의식과 창의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특히 고 예비후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_

채널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