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0년대 이후 택지 개발과 도심구역 변화로 노형, 연동 등을 포함한 신제주 권역의 학생 수용 불균형은 언제나 문제의 중심에 있어 왔습니다.특히, 신제주 권역에 거주하고 있는 여학생들은 여중·여고가 없기 때문에 남학생들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불리한 학교 선택 여건과, 매일 1시간이 넘는 긴 시간을 원도심과 아라동통학으로 소모하게 되어 학부모와 학생들의 원성을 사고 있습니다.이는 곧 여학생들의 학습능력 저하와 장거리 통학을 돕기 위한 학부모님들의 경제적 손실로 이어지게 됩니다. 신제주 권역의 여중, 여고 신설 또는 재배치가 절실한 이…

_

뉴스N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