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규 더불어민주당 제주시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는 18일 5·18 민주화 운동 42주년을 맞아 “5월 영령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김한규 후보는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국가 폭력으로 인한 희생을 기억하고 아픔과 슬픔을 공유하며 다시는 이런 비극이 있어서는 안 된다는 국민적 합의를 만들어가는 것만이 치유와 회복에 다다르는 유일한 길”이라며 “삼가 5월 영령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김 후보는 이날 제주시 베라체사거리 출근 거리 인사를 시작으로 선거운동을 시작, 호남향우회 회장단을 면담하고 아라초등학교 학부모 이사회에 참여했…

_

뉴제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