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부상일 후보가 지난 17일 제주시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 초청 대담에서 제주도민들에게 그동안 선택받지 못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대해 “제주도가 전라도화 됐다는 말에 공감하지 않을 수 없다. 제주가 기울어진 운동장이 되어버린 것 같다”라고 했다.제주도민은 물론 다른 지역까지 함께 비하하며 지역감정을 조장하는 부상일 후보의 발언에 대하여 깊은 유감과 우려를 표한다. 부상일 후보의 발언은 특유의 자주성과 독립성을 가진 제주도민을 무시하는 것이다.특히 위 발언에서는 본인이 유권자의 선택받지 못한 이유를 후보 자신이 아닌 제주도민…

_

뉴스N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