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달 넘게 이어진 레미콘 운송 파업이 끝나 20일부터 공사 현장이 정상화 될 것으로 보인다.제주도레미콘공업협동조합과 전국레미콘운송노동조합 제주지부는 18일 레미콘협동조합 사무실에서 9차 협상을 열어 운송비 인상에 전격 합의했다.양측은 유류비를 전액 지원하는 방식으로 최대 60%까지 운송 단가를 인상하기로 했다. 오전 8시~오후 5시 근무와 토·일요일·공휴일 휴뮤제도 도입하기로 의견을 모았다.레미콘 운송기사들은 유류비 인상 등으로 노동자들의 피해가 쌓이자, 4월13일 한국노총 산하 전국레미콘운송노동조합 제주지부를 창설하고 레미콘 차…

_

제주의소리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