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이하 AI) 예찰 정밀검사 및 공항만 검역 등 AI 특별방역대책 추진에 소홀함이 없도록 총력 대응하고 있다.최근 설 명절 이후 육지부 가금농장과 도내·외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AI가 연이어 발생되는 엄중한 상황에 따른 조치다.특히 지난 4일 발견된 서귀포시 성산읍 소재 철새도래지 야생조류 폐사체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올해 도내에서 첫 고병원성 AI 바이러스가 검출됨에 따라 경각심을 갖고 차단방역에 전념하고 있다.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지난해 10월부터 특별방역대책 상황실을 운영, 고병원성 A…

_

제주도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