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가와 제주와의 특별한 만남이 사진으로 선보이고 있다.아트랩와산은 오는 27일까지 조천읍 와산리 스위스마을 내 위치한 공간 내에서 이원철 작가의 사진전 ‘노스탤지어 스루 제주(Nostalgia THROUGH Jeju)전을 열고 있다.이번 전시의 키워드인 노스탤지어(Nostalgia)는 타향에서 고향을 그리워 하거나 또는 지나간 시대를 그리워 한다는 의미를 지닌다.향수(鄕愁)로 표현되기도 하는 노스텔지어에는 10여 년 전 작가가 경험한 제주시기에 대한 개인적인 회상도 담겼다.전시에서는 이원철 작가의 사진작업 ‘에피파니 랜드스케이프(…

_

뉴제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