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는 홀로 사는 노인 에너지드림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대상은 지역내 65세 이상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자면서 홀로 사는 노인으로, 기초생활수급자가 차상위계층 등 에너지 관련 타지원을 받지 않는 자다. 1800여명이 될 것으로 에상되고 있다.1인당 연간 8만5000원으로 주유소, 가스충전소, 도시가스, 유류판매점에서 사용가능한 에너지 드림 바우처 카드로 지원된다.냉·난방 방식이 전기사용인 경우에 한해 전기요금으로 지원된다.서귀포시 관계자는 “내달 지원대상자를 확정, 행정절차를 거쳐 6월부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

_

제주도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