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한재준 기자,손인해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17조원 수준의 추가경정예산(추경)안 본회의 처리 강행 의지를 내비치고 있다. 국민의힘과의 마지막 협상 결과와 상관없이 본회의 소집을 요구한다는 방침이다. 다만 국민의힘이 그간 주장해 오던 방역지원금 1000만원을 거둬들이고 손실보상 소급적용, 피해인정률 상향 등을 대안으로 제시하면서 여야 합의 가능성도 점쳐진다. 20일 민주당에 따르면 당 지도부는 오는 21일 본회의 소집을 요구하기로 결정했다. 당일 오후 5시 의원총회도 계획하고 있다. 민주당은 21일 오전 10시 박병석…

_

컬처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