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회사 영도종합건설(대표이사 고영두)은 지난 15일 제주 발달장애인의 터전으로 조성되는 희망나래복합공간 건립을 위해 후원금 3000만원을 사회적협동조합 희망나래에 전달했다.이번 후원금은 제주 발달장애인과 시민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공간 조성에 사용할 계획이다.고영두 대표이사는 “도내 기업의 기부가 지속적으로 확산돼 작은 나눔으로 지역에 큰 변화를 만들어 갈 수 있는 선한 영향력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_

뉴제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