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향진 국민의힘 제주도지사 후보가 요즘 시대를 반영한 멘트인 “현장에 답 있다(우문현답)”는 ‘오영훈 후보의 강정마을 공동체 회복을 위해 현장 방문한 것’을 두고, 잘못된 해석을 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오영훈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 정다운 청년 대변인을 18일 오후 세줄논평을 내고 “허향진 후보가 시대상을 몰라도 정말 모른다”고 비판했다.정 대변인은 “이날 오후 허향진 후보 측이 ‘강정주민을 우롱한 오영훈 후보는 사죄하라’고 뜬금없는 논평을 냈다”며 “오 후보가 ‘우문현답 강정’이란 제목으로 동영상을 제작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

_

제주도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