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는 생활 속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해 올해도 일반주택·상가 탄소포인트제와 자동차 탄소포인트제를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올해 확보 예산은 지난 해 대비 60% 이상 증가한 7억 9000만 원이다.일반주택․상가 탄소포인트제는 가정·상업시설·아파트단지(50세대 이상)를 대상으로 에너지 사용 감축 실적에 따라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도민은 탄소포인트제 누리집(cpoint.or.kr)에서 회원가입하거나, 행정시 또는 읍·면·동 사무소에서 가입 신청하면 된다.전기․상수도 등 사용량 감축 실적에 따라 최대…

_

뉴스N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