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가 행정·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도민을 집중 발굴·지원하기 위한 실태조사를 벌인다고 15일 밝혔다.매년 주민등록 사실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조사 등을 실시하고 있지만, 최근 사각지대에 놓인 가구가 나타나고 있어 특별 실태조사에 나선 것이다.이번 조사에는 주민자치위원회,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통장 등도 참여한다.제주도는 오는 4월15일까지 출생 미신고, 단전·단수 등 위기 징후 가구, 아동방임, 비닐하우스 등 주거 취약가구 등을 발굴하고, 주민등록 사실 조사와 연계해 조사한다.실태조사에서 확인한 위기가구에 대해서는 가구별 맞춤형…

_

뉴스1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