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제주지역 에너지 다소비 건물로 지정된 11곳의 에너지 소비량이 도내 전체 건물 소비량의 16.5%에 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탈핵·기후위기 제주행동은 15일 오전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도는 에너지 다소비 건물에 대한 감독과 규제를 강화하고, 에너지 다소비 업체는 기후 위기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라”고 밝혔다.탈핵·기후위기 제주행동이 정의당 강은미 의원실을 통해 확보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지역에서 가장 많은 에너지를 사용한 시설은 제주신화역사공원인 것으로 나타났다.제주신화역사공원이 지…

_

제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