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한라도서관은 오는 22일부터 생활 속 독서환경 조성과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해 희망도서 바로대출서비스를 22일부터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이 서비스는 도서관이 소장하지 않고 있는 도서를 동네서점에서 바로 대출하고 반납하는 서비스다. 2021년 하반기에 한라도서관에서 시범 운영한 결과 시민들의 호응이 컸다.올해는 제주시 한라·우당·탐라도서관, 서귀포시 삼매봉·동부·서부도서관 등 6개 공공도서관으로 확대한다.신청방법은 공공도서관 홈페이지 ‘희망도서 바로대출신청’에서 방문할 서점을 선택해 희망도서를 신청하고, 대출안내문자 수신 후…

_

뉴스1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