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보훈청(청장 이동희)은 보훈대상자 치료 위탁병원 2곳을 추가 지정,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이에 따라 도내 보훈대상자 치료 위탁병원은 기존 10곳에서 12곳으로 늘었다.위탁병원은 국가유공자 등 보훈대상자가 전국 6개 광역시에 있는 보훈병원에 직접 가지 않고 위탁 지정된 병원에서 진료를 받을 수 있는 제도다.제주시 지역에서는 동산내과의원, 연세차내과의원이 추가로 지정됐다. 서귀포시 대정읍 지역 위탁병원은 아산본정형외과의원으로 교체됐다.상이를 입은 국가유공자, 고엽제후유증환자 등은 위탁병원에서 국비로 진료가 가능하다. 건강보험…

_

뉴스1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