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최초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관인 빛의 벙커가 ‘모네, 르누아르… 샤갈’전을 오는 9월 12일까지 연장한다.지난해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가볼만한 곳’으로 선정되는 등 큰 호응에 힘입어 보다 많은 이들에게 충분한 관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다.빛의 벙커는 같은 주제로는 다시 전시를 하지 않는 특별함 때문에 매 주제마다 찾아보는 이들도 많지만, 그 인상적인 현장감을 다시 경험하기 위해 같은 주제를 재관람을 하는 경우가 많은 전시로도 손꼽힌다.이번 연장은 아직 방문하지 못한 이들뿐만 아니라 일정을 잡는데 아쉬움이 많았던 재관람객들…

_

제주관광신문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