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가 ‘제주형 생황임금’을 민간부문으로 확산하기 위한 ‘당근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다. 제주도는 올해 도와 행정시, 출자·출연기관, 유관기관 등에 적용하는 올해 제주형 생활임금을 시간당 1만660원으로 확정해 운영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월 급여(근로기준법상 209시간 기준)로 환산하면 222만7940원이다.생활임금은 저임금 근로자의 소득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및 국제노동기구(ILO)의 빈곤 기준선인 중위소득 50%를 넘기도록 해 생계를 보장하고 실질적인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도록 최저임금보다 높은 금액을 적용하는 임금…

_

뉴스1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