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평화로에서 술을 마신 채 운전을 하다 단독사고를 내 멈춰선 차량을 피하려다 5명이 중경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17일 제주서부경찰서와 소방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2분께 제주시 애월읍 새별오름 인근 평화로에서 차량 4대가 연관된 추돌 사고가 발생했다.서귀포시에서 제주시 방향 평화로를 달리던 30대 A씨는 차를 몰다 연석과 가드레일 등을 들이받는 단독사고를 낸 뒤 1차선에 멈춰섰다. 뒤따르던 B씨가 사고 차량을 발견하고 차선을 바꿔 갓길로 이동했으나 또 다른 차량이 A씨 차량을 피하다 갓길에 세운 B씨 차량과 부딪혔다.이…

_

제주의소리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