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부터 정부 방침에 따라 제주안심코드를 비롯해 QR코드, 수기 작성 등 출입명부 의무화가 해제돼 ‘깜깜이’ 방역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제주에서 코로나19 나흘째 1000명 돌파에 이어 입도객 확진자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제주특별자치도는 어제(20일) 하루 동안 1081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21일 밝혔다.이로써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는 총 1만7183명으로, 이달 현재 1만1675명인 점을 감안하면 이달만 2만명 이상 확진자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신규 확진자 거주별로는 △도민 810명(74.9%) △도외 271명(2…

_

제주도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