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역 인구 급증에 따라 지난 2018년 제주특별자치도가 수립해 발표한 ‘주거종합계획(2018~2027)’이 변경될지 주목된다.최근 인구 유입 감소와 주택 미분양 증가, 주택경기 침체 등 제주지역 주거 여건이 변화하는 가운데 제주도가 도내 가구의 주거실태를 조사해 주거종합계획의 타당성 재검토 여부를 판단할 계획이다.21일 본지 취재결과 제주도가 1억3000만원을 투입해 주거실태조사 용역을 진행한다. 이번 용역은 도민들의 주거생활 전반에 대한 실태를 조사해 2018년 수립된 주거종합계획(2028~2027)의 타당성을 재검토하고, 향…

_

제주일보 – 전체기사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