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권영미 기자, 김규빈 기자, 강승지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발생 규모가 23일 17만명선으로 뛰어올랐다. 주말 진단검사량 감소 효과가 사라지는 수요일이 되자 전일보다 7만명 넘게 급증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7만1452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일(22일) 9만9573명보다 7만1879명 증가했다. 이전 역대 최다 확진 기록(18일, 10만9822명)보다 6만6130명 많…

_

컬처제주 – 전체기사 | Read More